About Me | Blink Factory      
 
뭐로 날 압도할 텐가 | 차가운 이성 08/09/09 18:30  

많은 사람들이 눈을 감고 인생이란 길을 걸어간다. 길게 늘어선 줄 앞에서 앞 사람의 어깨만 붙잡은채. 하지만 두 눈을 절대 감지 않고, 현실의 복잡한 퍼즐을 진지하게 맞추어가며 살아가는 이들도 있는데, 영화 <21>은 그런 모티베이터들에게 가볍지 않은 메시지를 던진다. 나와 우리 C.STAGE를 강타한 이 영화의 주옥같은 대사들.


#1. 뭐로 날 압도할 텐가?

"유감스럽게도 열정만으로는 충분하지 않아. 압도적이어야지. 다음 세대로 도약할 수 있는 그런 사람. 자네가 정말 특별한 학생인지 말해보게. 다른 학생과는 다른 자네만의 인생 경험 말일세. 자, 뭐로 날 압도할텐가?"


#2. 계산된 위험: 변수가 늘 변한다는 걸 잊지 말게

"가장 좋은 건 시스템을 이길 수 있다는 거지"

"우리는 카드 카운팅을 하는 거지, 도박을 하려는 것이 아니다. 정해진 규칙과 시스템에 따라서 게임을 해야한다"

"과거는 지나갔고, 미래는 불투명하지. 지금 하는 일에 달려있어"

"난 내가 준비된 인생을 살 거라고 믿고 있었다. 하지만 교수가 한 말을 항상 기억해야 한다. '변수가 늘 바뀐다는 것을 염두에 두어야 한다'"


#3. 경험해 봐야만 느낄 수 있는 것

"그거 아나, 벤? 놀라운 일들은 안에 들어와야만 볼 수 있지"

"작은 실수들은 넘어갈 줄 알았더라면, 틀림없이 코쉬는 다시 그와 함께 연구를 했을 것이고, 함께 위대한 일을 했을 수도 있겠지. 하지만 역사에서 보듯, 경험에서 못 배우는 학생들이 있지"

Comments (10) : Trackbacks (1)

 
| 1 |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 119 | ◀ 이전 글 | 다음 글 ▶
 
 
 
       Search
Category
분류 전체보기 (119)
삶의 기록 (15)
차가운 이성 (58)
뜨거운 감성 (42)
동물적 감각 (4)
Recent Articles
2010 돌아보기 (18)
인터뷰 기사 (2)
크고 싶거든 (6)
압구정 오피스 (17)
트위터가 어려운 이유.. (25)
노 아웃 주자 만루 (8)
기회란 말이지 (5)
우리는 사소한 것에 목.. (17)
프레젠테이션 철학 (24)
사업을 시작한다는 것 (19)
Recent Comment
아주 훌륭 했어요. 감사
02/28 _ boyaci
오홋 간만에 글! 은은하니..
02/28 _ gmailseviltwin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
02/27 _ 비밀 댓글
안녕하세요 드리블 팔로우..
11/30 _ 김혁인
@채경민: 옙. 완전 반가워..
08/04 _ 이지만


TOTAL : 412196
TODAY : 50
YESTERDAY : 53